김xx씨의 싸이월드 내 불펌 적발사례

by H.F. Kais | 2006. 9. 21. | 4 comments

지금은 잠시 쉬고 있는 Seoul Daily photo의 리퍼러 링크를 살펴보다, 그동안 못보던 링크를 발견했다. 바로 싸이월드에서 건너온 링크. 그동안은 주로 검색엔진이나 메타블로그 등에서 건너온 링크가 주를 이루었는데, 싸이월드에서 건너온 링크는 예전에 싸이월드 클럽에서 건너온 것 이후로 처음이었다. 게다가 이번엔 클럽이 아닌 개인 미니홈피! 평소 내 미니홈피에 걸어둔 링크도 잘 안눌리는 마당에 다른 사람의 미니홈피에서 건너온 링크라? 설레는 마음에 링크를 눌러봤다.

아아... 역시나 싸이월드 로그인을 해야 볼 수 있단다(이건 꽤 귀찮다). 냉큼 로그인을 하고 다시 링크를 열었는데, 이건 기뻐해야 할 지 불쾌해야 할 지. 그것은 바로 불펌글이었다. 불펌당한 글은 이 블로그에 올렸던 코니카 팝 카메라 소개글이었다. 같이 첨부된 사진은 필요 없었는지 아님 보기 싫었는지 아님 빼먹었는지, 사진만 빼고 전체 텍스트가 고스란히 복사되어 있었다. 사실, 내 글을 누군가 스크랩 해 간다는 것은 무척 기분좋은 일이다. 적어도 한 사람에겐 쓸모있는 글이 되었다는 뜻일 테니까 말이다. 설령 내 글을 가지고 비판(비난 말고)한다고 해도, 그만큼의 관심이라도 끈 게 어딘가. 때문에 난 이 링크의 내용이 처음 열렸을 때 상당히 기쁘고 설렜다. 본문 전체를 그대로 옮긴 것 까진 그럭저럭 봐줄 수 있다. 하긴, 그러려고 스크랩하는 거 아닌가. 자신에게 필요한 건 따로 모아두었다 나중에 또 보려고. 그런데 맨 아래까지 스크롤하고 나서는 불쾌해졌다. 전체 페이지 어디에도, '이건 어디서 퍼왔다' 라던가 '이건 출처가 어디다'라는 표시가 없었다. 그나마 미니홈피 주인장이 리플로 '블로그에서 펌'이라고 성의없이 써둔 걸 고마워해야 하나?

분명 내 블로그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5 라이센스를 사용하고 있고, 방문객들도 볼 수 있게 왼쪽 메뉴 부분에 넣어두었다. 이런건 애초에 싸그리 무시하는 건가? 대체 어떤 사람이 이렇게 퍼갔나 싶어 미니홈피를 살펴보니, 임용고시를 준비하는 xx과 대학생임을 알 수 있었다. 글쎄, 이 분이 훌륭한 선생님이 되어 아이들에게 훌륭한 가르침을 준다면 좋겠지만, 일련의 상황들을 볼 때 희망사항으로만 남아있게 될 것 같아 안타깝다.

글을 쓰는 입장에서 스크랩은 분명 환영할만한 일이다. 하지만 내 글들이 '누가 썼는지', '어디에 쓰여졌는지' 등의 정체성을 잃어버린 채 떠돈다면 글 쓴 사람 입장에서 무척 가슴아픈 일이다. 글을 그냥 순식간에 떡하니 내놓는게 아니라, 나름대로의 경험과 생각과 고민과 고찰을 통해 조금씩 짜내기 때문이리라.

더함) 글 첫머리에서 Seoul Daily photo의 리퍼러 링크를 통해 불펌게시물 링크를 알았다고 했는데, 스크린샷에서 볼 수 있듯이 본문 내에 Seoul Daily photo로의 링크가 있었기 때문이었다. 없었다면 물론 몰랐을 것이다.

태그 : ,

댓글 4개:

  1. 싸이 내에서도 사진 같은거
    한마디 말없이 스크랩해가고 하는데용

    저도 옛날부터 사이트 하나 운영하고 있는데
    다른 사이트에서 퍼가는게 적잖이 발견했습니다...

    쩝... 예의 없는 것들

    영화 제목이 생각나네요.

    답글삭제
  2. 얼마전에 저도 익명 가입의 다음 카페에 제 글이 무단으로 올라와 있는 것을 보고 저작권 공지를 다시 했지요. 퍼가신 분은 전혀 나쁜 의도를 가지고 그러신 것은 아니어서 쉽게 마음을 풀었지만 당시에는 정말 속상하더라고요. 그래서 공감이 많이 됩니다.

    답글삭제
  3. 와아.템플릿 멋지네요. 전 아직도 미니마 쓰고 있는데-_-(얻어놓은 뉴스라인 템플릿은 아직도 고치는 중)

    올블타고 왔습니다.

    답글삭제
  4. 포털을 비롯한 대형 사이트들이 대대적으로 저작권과 관련된 정책을 펴야한다고 생각됩니다. 다른 분들도 많이 성토하셨듯이, '불펌은 쉽고 신고는 어려운' 사이트들이 한둘이 아니죠. 심지어 불펌을 조장하는 측면도 어느정도 있으니 말다했죠...


    이 블로그 템플릿은 직접 만든 것입니다. 기본 템플릿들을 기반으로, CSS를 이용해 만들었습니다. 그런데 지금 베타테스트중인 블로거 베타가 정식 런칭되면 그때 다시 또 템플릿을 바꿔야 할 지도 모르겠네요. 감사합니다 :)

    답글삭제

- 스팸 방지를 위해 보안문자(캡차) 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스팸댓글이 너무 많이 달려 댓글 검토 기능을 쓰고 있습니다. 입력하신 댓글이 당장 화면에 나타나지 않아도, 블로그 주인장은 댓글을 보고 있으니 안심하세요. 검토가 완료되면 댓글이 게시됩니다.

덧글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스팸방지를 위해 '단어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