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Wave 초대장 도착

by H.F. Kais | 2009. 11. 30. | 2 comments

꽤 오래 전에 신청했던 것 같은데요, 별다른 생각 없이 신경 끄고 있었더니 바로 어제 도착했습니다. Google Wave 초대장!

Google Wave
▲ 감격의 Wave 첫 화면!

그런데 막상 초대장을 받고 Wave에 접속해보니, 무엇부터 해야 할 지 어리둥절 하네요. 예전에 얼핏 듣기로는 여러 사람이 협력해서 일할 때 좋다고 하던데… 화면 가득 텅 빈 화면을 보니 어디부터 건드려봐야 할 지 막막합니다. 그래서 About Google Wave 페이지의 동영상을 봤더니 조금이나마 갈피를 잡을 수 있었습니다.


▲ 상당히 길지만 시연장면만 봐도 꽤 도움이 되는 동영상 (10분짜리 짧은 버전은 여기로)

예전에 Wave에 대한 소식을 여기저기서 들었을 때, 개인적으로 '협업'이란 단어 때문에 별 관심을 갖지 않았습니다. 그저 온라인 상에서 이루어지는 협업 도우미 프로그램 정도로 치부해 버렸던 것이죠. 그런데 직접 Wave를 접해보니, 협업이란 부분은 정말 아주 작은 일부에 지나지 않더라고요. 그만큼 Wave로 할 수 있는 일들이 무궁무진하다는 뜻이죠.

Using Google Wave 페이지에서는 대략 6가지의 Wave 활용 방안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 이벤트 구성
  • 그룹 프로젝트
  • 사진 공유
  • 회의 노트
  • 브레인스토밍
  • 대화형 게임

그런데 막상 Wave를 써보면, 훨씬 다양하고 많은 것들을 Wave 안에서 할 수 있을 거란 생각이 듭니다. 어떤 분들은 벌써 Wave를 위키처럼 이용하는 분들도 있고, 메신저 대용이나 소셜 네트워크 대용으로 쓰시는 분들도 있는 것 같네요. 저는 학교에서 이걸 쓰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간단하게는 조별 과제서부터, 개인별 학습 정리라던가 수업에까지 활용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인터넷에 연결되어 있고, 웹브라우저만 있으면 Wave 접속이 가능하니까요(학교 내 무선랜이 불티날 듯?).

Wave는 아직 preview 딱지를 달고 있습니다. 구글의 그 흔한 'Beta' 딱지도 아니고요. 몇몇 기능들이 분명 메뉴에 있는데, 아직 작동하지 않는 게 많습니다. 하지만 앞으로 엄청나게 발전하겠죠? 어떻게 변해갈 지 범인(凡人)인 제 머리로는 도저히 상상조차 안 됩니다. 그저 기대할 뿐…!

 

Google Wave
▲ 구글 Wave를 한국어로 번역하면 전자 파도...?

 

덧) 위 동영상을 보면 Wave에서 Bloggy라는 봇을 추가해 Blogger와 연동시키는 장면이 나오는데, 아직 제한된 사용자들에게만 제공되는 기능인가 봅니다. 제 블로그에도 달 수 있으면 좋을 텐데 말이죠…(link).

덧2) 생각보다 버그라던가 리소스 문제가 좀 있는 듯~ 그래도 플랫폼이나 브라우저 가리지 않고(IE6는 제외) 돌아가는게 신기합니다.

태그:

댓글 2개:

  1. ^^ Wave 초대장 신청하고
    관련 글 찾아 읽다가 왔습니다.
    ㅎㅎ
    전자파도는 아마
    Google Wave 에서
    'e Wave' 가 '전자 파도'로 번영된 것 같습니다.
    동영상 잘 보고 갑니다 ^^

    답글삭제
  2. The Felix 님/ 반갑습니다. e Wave=전자파도?! 괜찮은데요 ㅎㅎㅎ

    답글삭제

- 스팸 방지를 위해 보안문자(캡차) 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스팸댓글이 너무 많이 달려 댓글 검토 기능을 쓰고 있습니다. 입력하신 댓글이 당장 화면에 나타나지 않아도, 블로그 주인장은 댓글을 보고 있으니 안심하세요. 검토가 완료되면 댓글이 게시됩니다.

덧글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스팸방지를 위해 '단어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