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ger 공유버튼에서 사라진 구글 버즈

by H.F. Kais | 2011. 9. 15. | 0 comments

요새 홈페이지나 블로그에 공유버튼 많이들 사용하시죠? '트위터에서 공유', '페이스북에서 공유' 등의 버튼 말입니다. 외국엔 아예 sharethis 같이 공유버튼들을 한데 모아 서비스 해주는 곳도 많이 생겼죠. Blogger에서는 자체적으로 공유버튼을 제공하고 있는데, 최근 약간의 변화가 생겼습니다.

 

원래는 이런 모양이었습니다. 이메일로 전송, BlogThis, 트위터에서 공유, 페이스북에서 공유, 버즈에서 공유, 그리고 구글 +1하기 버튼이 있었죠.

 

이번에 바뀐 공유버튼입니다. '버즈에서 공유' 버튼이 사라졌네요.

 

사실 구글 Buzz는 실패한 서비스라고 볼 수 있습니다. 예전에 저도 호기심에 써봤다가 '이게 뭐지?' 싶어 관두었던 기억이 나네요. Gmail에 통합되어 있어서 더 그런 느낌을 받았을지도 모릅니다. 한 곳에서 이메일과 SNS를 둘 다 쓸 수 있게 만든 건 좋았지만, 위치가 좀 애매했어요. Gmail과 붙어있으니 왠지 사생활을 침해당하는 느낌(?) 같은 것도 났었고요.

게다가 지난 6월에는 구글에서 '구글 플러스'를 베타서비스로 시작했습니다. 뜨거운 초기 반응 만큼이나 사용자 수도 폭발적으로 늘었습니다. 뭔가 친구를 초대해서 같이 놀기엔 애매했던 Buzz와는 차원이 달랐죠.

Blogger의 공유버튼에서 Buzz가 사라진 건 그래서 큰 의미를 갖습니다. 20x20픽셀의 아이콘 자리 하나 남겨두기 힘들 정도로 Buzz의 입지가 약해졌다는 것이죠. 즉 구글 내에서도 이제 Buzz는 끝이라는 걸 표면적으로 보여주고 있는 겁니다. 이미 구글 플러스가 나름대로 선전해주고 있는 마당에 SNS 역량을 분산시킬 필요는 없겠죠.

그런데 아직 Blogger 설정화면에서는 Buzz의 아이콘이 그대로 보여지고 있네요. 덕분에 스크린샷을 따긴 했지만요. :) 아무튼 이렇게 구글의 서비스가 또 하나 막을 내립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 스팸 방지를 위해 보안문자(캡차) 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덧글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스팸방지를 위해 '단어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