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글 모음 - 11월 첫째~셋째 주

by H.F. Kais | 2011. 11. 15. | 2 comments

트위터에 올렸던 내용들 중 몇몇을 간추려 블로그에 모아둡니다. 포스팅거리 없어서 그러는 거 맞음. 다소 맘에 안 드는 내용이어도 알아서 필터링 해 들으세요.

 

최근에 올라온 카카오톡 공지사항에 따르면 - # 화면 제일 위의 건전지 모양 안에 있는 번개 마크는 카카오톡과 관련이 없습니다.(충전중 표시!) 라고... 그러니까 겁나빠른 황소 엔진의 번개마크와 충전중 아이콘 표시를 헷갈린 사용자들이 있었단.. 2 Nov

소유한 물건들의 목록이 한 사람을 나타내는 시대. 그럼 그 물건들 다 고장나고 버리고 사라지고 나면, 그 사람도 고장나고 버려지고 사라지는거? 3 Nov

구글 한글 키보드 개발자님, 제발 나꼼수 타이핑할 때 낙곰수로 입력되지 않게 해주세요 ㅠ 3 Nov

헐. 아래아한글에서 HTML의 <OL> 태그에 대응하는 기능이 없나? 문단번호가 아니라 단순히 숫자 목록을 만들고 싶은데... 기능이 없다?! 3 Nov

카카오톡에 오류 피드백 남겼더니 아리따운(?) 목소리의 여성분이 직접 전화로 확인해주는군요~ 배불러서 기분이 좋은 김에 좋게좋게 받음 ㅋ 4 Nov

여행을 다녀오고 나서 마음을 여행지에 둘 것인지, 현실에 둘 것인지는 자기 하기에 달렸다. 전자는 현실을 비관하고, 후자는 좋은 추억을 발판삼아 현실을 더 잘 살아갈 것이다. 5 Nov

트위터에서 검색할 때 가장 골치아픈 건 바로 리트윗. 똑같은 내용에 글쓴이만 다르다면 자동으로 필터링해서 보여줄 수 있어야... 이님 옵션을 달던가. 6 Nov

구글검색의 폐해 : 구글 외의, 혹은 검색을 제외한 구글의 다른 서비스들을 쓸 때 검색기능이 형편없으면 무척 당황스러워진다. 검색기능에 대한 눈높이가 높아진 것. 6 Nov

대한민국의 먹사님들은 참 멀티플레이어다. 못하는 건 많은데 안하는 건 없다. 그리고 사방팔방으로 하나님을 팔고 다니는게, 꼭 세일즈맨 보는 느낌이다. 6 Nov

먹사님들 제발 하나님 팔기 전에 자기네 뿌리나 좀 공부하세요. 프로테스탄트가 어떻게 생겼는지 세계사 시간에 안 배우셨쎄요? 하긴 고딩때 놀기만 하던 애들이 수능보고나서 "점수도 개판이고 할거없는데 목사나 할까"라고 하긴 하더라 6 Nov

개독 안티는 먹사와 광신도들이 스스로 만듭니다. 하나님의 은혜로 셀프 빅 엿을 아주 맛있게들 드시네요. 6 Nov

'명품'의 명은 이름 명名 자다. 이름은 남이 불러주는게 이름이다. 남이 인정하는 물건이라야 명품이지, 스스로 자처해봤자 아무도 명품이라 하지 않는다. 7 Nov

원소스멀티유즈(OSMU)와 우려먹기의 차이점은? 8 Nov

북마크고 도움되는 트윗이고 그래도 나중에 보겠다고 별표는 열심히 해두는데 정작 나중엔 거들떠 보지도 않고... 8 Nov

나와 직접적으로 관련없는 기업 트위터들을 언팔했다. 뭐 만날 올라오는 소리가 항상 똑같다. 약간은 아니 많이 오글거릴 때도 많다. 여전히 홍보실 프레스릴리즈 수준을 못 벗어나고 있다. 8 Nov

배운 꼰대는 하나님 팔아먹는 먹사가 되고 못 배운 꼰대는 까스통 들고다니는 할배가 된다. 9 Nov

밀레니엄 주민번호 111111-3123456 뭐 이렇게 되나? 그래봤자 나중에 커서 애 낳으면 자식새끼한테 주민번호 도용이나 당하겠지... "우리아빠 주민번호는 진자 외우기 쉽다~ 앞에는 다 1이야~ 뒤는 나랑 똑같아!" 9 Nov

어도비의 플래시 모바일 개발중단에 대한 한국 네티즌들의 반응 : 그럼 플짤 움짤은??ㅡㅡ 10 Nov

희한한 세상. 어떤 유명인이 특정 제품이나 최신기기를 쓴다는 게 주목되는 세상. 그런데 그 유명인이 종이와 펜을 쓴다고 해서 거기에 주목하진 않는다. 사실 그 정도 위치에 있는 사람이라면, 뭘 써도 자기 할 일 다 할 듯. 11 Nov

소설 어린왕자에 보면 어른들이 친구에 대해 묻는 이야기가 나온다. "그 애의 집은 크니? 부모님은 뭐하시니?" 뭐 이런 것들. 앞으로는 "그 애는 아이폰을 쓰니? 집에 맥 한대쯤은 있니?" 이럴 듯. 11 Nov

"뭘 도와드릴까요" "전뇌통신 번호이동 하려구요" "아 예 잠깐만요, 전뇌 유심슬롯 열고 기다리세요" 목덜미에 달린 슬롯을 열고 유심칩 장착! #공각기동대 12 Nov

기성언론들은 생각보다 디테일하지 않다. 전하는 자도 듣는 자도 쉽게 일반화의 오류에 빠진다. SNS에서 깽판치는 사람의 비율이 얼마나 되는지는 밝히지 못하면서 무조건 전체를 까내린다. 블로거 중 억대 거래를 성사시키는 사람이 그렇게나 많을까? 8 hours ago

신문기사조차도 디테일하지 못하니까 주간뭐시기니 월간저시기니 나오면서 다루는거 아닌가? 대중은 타이틀만 기억한다. 기성언론의 약점이자 동시에 무기이기도 하다. 그들은 그렇게 권력을 가지고 기득권을 누려왔다. 8 hours ago

트위터나 집단지성을 무서워하는 이유가 바로 디테일 때문이다. 자기네가 다루지 못하는, 아니 안 다루는 디테일한 부분까지 다뤄버리니 자기네에겐 위협이 되는거다. 더이상 타이틀로 선동하는게 어려워진거다. 8 hours ago

기성언론이 인터뷰를 한 뒤 자기네 입맛에 맞게 재가공해서 내보내야 할 내용들이 트위터나 팟캐스트를 타고 직접적으로 전해지니 중간에 껴들 여지가 없는거다. 나꼼수에서 다루는 내용들, 예전같았으면 주간조선 구석에나 실렸겠지. 아예 무시당하거나. 8 hours ago

그럼 대중들이 왜 SNS와 팟캐스트에 열광하느냐, 기성언론이 신뢰를 잃었기 때문이다. 그 기저에는 집권층의 언론장악도 한몫했고. 분명 호구 삽질하는게 어렴풋이 보이긴 하는데 언론에서 다루질 않으니, 신뢰하지 못하게 되고 다른 대안을 찾게되는 것. 8 hours ago

아침부터 헛소리 늘어놓아 죄송하진 않습니다? 뭐 이렇게 저렇게 생각할 수 있는거 아니겠어요? 8 hours ago

댓글 2개:

  1.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궁금한게 있어서 질문드립니다. blogspot. 블로그에 다음뷰(추천)과 믹시위젯은 본문에 (HTML)어디쯤에 넣는 건가요?

    즐거운 하루되세요~

    답글삭제
  2. hyun / 믹시 위젯의 경우 Blogger 코드를 지원하기 때문에 템플릿에서 넣어줄 수 있습니다. post 바로 아래쪽에 넣어주면 되고요, 다음뷰 위젯의 경우 자동화 코드가 지원되지 않고 수동 코드만 지원되기 때문에 일일이 넣어주고 있습니다. 도움이 되었을지 모르겠네요. 궁금한게 있으시면 또 물어보세요~

    답글삭제

- 스팸 방지를 위해 보안문자(캡차) 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스팸댓글이 너무 많이 달려 댓글 검토 기능을 쓰고 있습니다. 입력하신 댓글이 당장 화면에 나타나지 않아도, 블로그 주인장은 댓글을 보고 있으니 안심하세요. 검토가 완료되면 댓글이 게시됩니다.

덧글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스팸방지를 위해 '단어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