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Y MDR-Q38LW 이어스폰지 교체

by H.F. Kais | 2014. 6. 21. | 0 comments

이전 글 : SONY MDR-Q38LW 구입

소니 MDR-Q38LW을 쓴 지도 벌써 2년이 넘었습니다. 선이 가늘어서 금방 단선되지 않을까 걱정스러웠는데, 의외로 2년이 지난 아직까지 멀쩡히 잘 쓰고 있습니다. 가방 안에 넣어다니며 쓰는게 아니라 데스크탑에 연결해두고 쓰기 때문에 아무래도 단선 걱정은 없는 듯 합니다.



허나 아무리 튼튼해도 어쩔 수 없는 부분이 있는데요, 바로 귀에 닿는 스폰지입니다. 아무래도 시간이 지나면서 어쩔 수 없는 부분이긴 합니다. 쓰다보면 스폰지가 삭아버리거든요.



클립폰을 쓸 때마다 스폰지 조각이 까맣게 묻어나오는데, 계속 쓸 수는 없었습니다. 그렇다고 스폰지 없이 쓰기도 그렇고, 새걸 사자니 아깝고.



역시 가장 좋은 방법은 스폰지만 바꿔주는 것인데요, 인터넷에서 쉽게 적당한 스폰지를 구입했습니다. 4~5cm 용이라고 적힌 걸 대충 샀는데 살짝 빡빡하긴 하네요.



사진으로 찍어보니 살짝 작아보이긴 하는데요, 그래도 살살 늘려가면서 끼우면 그럭저럭 잘 들어갑니다. 한쪽 끝부터 끼우고 돌려가며 나머지 부분도 끼웁니다. 막 잡아 뜯지 않는 이상 조금씩 늘어나니까 천천히 늘려주며 끼우면 의외로 금방 끼울 수 있습니다.

간단히 끼우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찍어봤으니 참고하세요.

댓글 없음:

댓글 쓰기

- 스팸 방지를 위해 보안문자(캡차) 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스팸댓글이 너무 많이 달려 댓글 검토 기능을 쓰고 있습니다. 입력하신 댓글이 당장 화면에 나타나지 않아도, 블로그 주인장은 댓글을 보고 있으니 안심하세요. 검토가 완료되면 댓글이 게시됩니다.

덧글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스팸방지를 위해 '단어확인'을 사용하고 있습니다.